쓰리제이에듀, 2021학년도 수능에서 높은 성적 향상률로 주목


[조이뉴스24 이다예 인턴 기자] 에듀테크 기업 디쉐어(D.SHARE)의 수능 영어 및 내신 전문 브랜드 쓰리제이에듀가 지난 3일 실시된 2021학년도 수능에서 역대 최고의 성적을 거두었다고17일 밝혔다.

이번 수치는 쓰리제이에듀 수강생(재수생 포함) 가운데 2021학년도 수능 영어 가채점 성적을 기준으로 집계됐다. 그 결과 자사 수강생의 수능 성적 향상률은 지난해보다 1%p 오른 88.04%를 기록했고, 90%에 달하는 학생이 3등급 이상(1~3등급, 70점 이상)의 성적을 얻어 남은 입시 레이스에 청신호가 켜졌다.

3등급 이상 달성한 학생 중 과반수가 상위권(2등급 이내)에 진입했고, 최상위권(1등급) 비율 또한 전년 대비 2배 상승했다. 특히, 수시 최저 기준 달성을 목표로 영어 집중 전략을 짠 중·하위권의 약진이 돋보였으며, 상위권 진입자 가운데 최초 성적 7~9등급에서 시작한 기적의 케이스도 다수 등장했다.

[사진 = 쓰리데이에듀 로고]

쓰리제이에듀는 서비스를 시작한 2011년부터 온·오프라인이 혼합된 블렌디드 러닝의 형태로 운영돼 왔으며,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된 2월부터는 자사만의 언택트 교육 노하우가 담긴 비대면 학습 관리 시스템 '안심클래스'를 발 빠르게 도입했다. 이에 수강생들은 코로나 19로 인한 개학 연기와 집합 금지 상황에서도 평소보다 더 꼼꼼한 관리로 학습 공백 없이 수능을 준비할 수 있었다. 이 시기 '안심클래스'는 퀄리티 높은 양질의 서비스로 재구매율 최대치인 95%를 기록한 바 있다.

수준 높은 언택트 관리가 가능했던 비결은 일,주,월 단위로 학생 개개인의 스케줄에 맞춘 체계적인 관리 시스템에 있다. 자사의 ▲1:1 케어 시스템과 함께 ▲원격 수업에 특화된 자체 화상수업 시스템, ▲유형별 취약점 보완에 최적화된 AI 솔루션 등 비대면 교육에 특화된 IT 서비스를 연이어 개발해 적절한 시기에 도입한 점이 성적 향상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조이뉴스24 이다예 인턴기자 janab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