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선발출전' 토트넘, 풀럼전 전반 1-0 종료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의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29)을 앞세워 리그 선두권 도약을 노린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 EPL 16라운드 풀럼과의 홈 경기에서 전반을 1-0으로 앞선 채 마쳤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왼쪽)이 14일(한국시간) 2020-2021 EPL 16라운드 풀럼과의 홈 경기에서 볼 다툼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조세 무리뉴 감독은 이날 손흥민과 해리 케인(28, 잉글랜드)을 최전방에 배치하는 공격 전순을 들고 나왔다.

토트넘은 전반전 높은 점유율을 바탕으로 경기를 쉽게 풀어갔다. 풀럼이 몇 차례 빠른 역습으로 득점을 노렸지만 토트넘 골키퍼 위고 요리스(34, 프랑스)의 선방에 막혔다.

토트넘은 전반 25분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세르히오 레길론(25, 스페인)이 왼쪽 측면에서 올려준 크로스를 케인이 완벽한 헤더로 마무리하면서 1-0으로 먼저 앞서갔다.

손흥민도 전반전 두 차례 유효 슈팅을 기록했지만 득점으로 연결되지 않았다.

전반 18분 세르주 오리에(29, 코트디부아르)의 크로스를 감각적인 컷백, 전반 23분 다이빙 헤더로 골을 노렸지만 상대 골키퍼 선방에 막히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