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다시 강추위…일요일 더 추워 '서울 아침 -11도'


꽁꽁 얼어붙은 대구 신천교. [사진=뉴시스]

[아이뉴스24 박은희 기자] 주말에 다시 강추위가 몰아친다.

15일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16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아침 기온이 전날보다 큰 폭(10도 내외)으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다.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는 -10도 내외, 그 밖의 수도권과 충청내륙, 경북북부내륙, 전북동부내륙은 -5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

일요일인 17일은 16일보다 3~5도 더 떨어져 경기내륙과 강원영서의 아침 기온이 -15도 내외, 그 밖의 수도권과 충북북부, 경북북부내륙은 -10도 내외로 떨어지겠다.

이틀 모두 낮 기온이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영하권에 머물면서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

16일 아침 최저기온은 –11~1도, 낮 최고기온은 -2~7도가 되겠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8도 △대전 -5도 △대구 -2도 △부산 2도 △광주 -1도 △춘천 -8도 △제주 4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2도 △대전 2도 △대구 4도 △부산 7도 △광주 2도 △춘천 0도 △제주 5도 등이다.

17일 아침 최저기온은 –16~-2도, 낮 최고기온은 -3~4도가 되겠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11도 △대전 -8도 △대구 -7도 △부산 -5도 △광주 -5도 △춘천 -13도 △제주 2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2도 △대전 0도 △대구 2도 △부산 4도 △광주 1도 △춘천 -2도 △제주 4도 등이다.

16일은 서해상에서 해기차(대기 하층 기온과 해수면온도 차)에 의해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밤부터 전라서해안과 제주도에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차차 눈이 강해져 17일 새벽부터 오전 사이 전북서해안과 전남권서부, 제주도에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다.

박은희 기자 ehpark@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