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키드 우철 "BTS 오랜 팬, 지민 영상 수백번 돌려봐"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그룹 뉴키드 우철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화보가 공개됐다.

웹드라마 바이오옴므에 배제훈 역으로 캐스팅 된 뉴키드 우철은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2월호 화보에 참여했다.

뉴키드 우석 [사진=아레나옴므플러스]

공개된 화보에서 우철은 시선을 압도하는 클로즈업으로 물오른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올해 스무살이 된 우철은 이번 화보에서 성숙미는 물론 시크한 매력까지 선보여 눈길을 끈다. 카메라를 그윽하게 바라보는 눈빛에서는 파격 퍼포먼스를 선보였던 무대 위 카리스마 넘치는 면모까지 엿볼 수 있다.

우철은 이날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생애 첫 연기 도전이라 걱정도 되지만 한편으로는 설렌다. 팬분들에게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바이오옴므' 속 배제훈 역할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스스로를 '아미'라고 밝힌 우철은 "어렸을 때부터 BTS 선배님의 팬이었다. '피 땀 눈물' 무대를 보고 감동받았던 기억을 지울 수 없다. 지민 선배님의 '필터' 무대 영상을 수백번 반복해서 봤다. BTS 선배님들 진심으로 존경한다"고 말했다.

뉴키드 우철은 올 상반기 새 앨범 발매 및 다양한 작품을 준비 중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