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고령화 속도·노인빈곤율, OECD 37개국 중 1위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대한민국의 고령화 속도와 노인빈곤율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7개국 가운데 가장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한국경제연구원(한경연)에 다르면 2011년부터 2020년까지 대한민국 65세 이상 고령 인구는 연평균 4.4%인 약 29만명 씩 증가했다. OECD 평균 2.6%보다 확연히 높은 수준이다.

한경연 [사진=한국경제연구원]

2020년 기준 고령 인구 비율은 15.7%로 OECD 국가 중 29위다. 한경연은 추세가 지속된다면 2041년 고령 인구 비율은 33.4%로 늘어나고, 2048년에는 37.4%로 늘어나 가장 고령화된 국가가 될 것이라 봤다.

우리나라 노인빈곤율은 2018년 기준 43.4%로, OECD 평균인 14.8%보다 3배 가까이 높았다.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