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분기 영업이익 9.3조원


[조이뉴스24 이다예 인턴 기자] 삼성전자가 모바일과 가전 판매 증가에 지난 1분기 9조원이 넘는 영업이익을 달성했다.

삼성전자는 7일 지난 1분기 매출액이 65조원, 영업이익이 9조3,0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각각 17.48%, 44.19% 늘어났다.

삼성전자 CI [사진=삼성전자]

반도체의 경우 미국 텍사스 정전 사태로 오스틴 생산라인 가동이 중단되면서 전년 대비 실적이 악화했지만, IT·모바일(IM)과 소비자가전(CE) 부문이 선전하면서 성장을 이끈 것으로 분석된다. IM 부문은 갤럭시S21 판매량이 1분기에 1,100만대를 기록하는 등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선두를 탈환했다.

CE부문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집콕'족이 늘어나며 TV 판매가 성장을 이어가고 '비스포크' 라인업이 인기를 끌면서 1조원에 육박하는 영업이익이 예상된다.

/이다예 인턴 기자(janab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