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그램]샤이니 키·민호, 故종현 향한 그리움 "생일 축하해 형"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샤이니 키, 민호가 고(故) 종현의 생일을 축하했다.

키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착장 사진 한번 찍어주겠다는데 그렇게 귀찮았나. 이 양반도 참. happy birthday. i miss you and love you a lot"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샤이니 키가 故종현의 생일을 맞아 생전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샤이니 키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키는 고 종현이 체크 무늬 슈트를 입고 어색한 표정을 지으며 서 있는 사진을 게재하며 고인을 향한 그리움을 전했다.

8일은 고 종현의 생일이다. 이에 키 뿐만 아니라 민호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happy birthday to my j. 생일 축하해 형 항상 보고싶어"라는 글을 남기며 고인을 추억했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