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그램] 셔누, 몬스타엑스 배웅 속 군 입대…늠름한 자태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몬스타엑스 셔누가 팀 멤버들의 배웅 속 훈련소에 입소했다.

셔누는 22일 몬스타엑스 공식 트위터에 "다시 함께 만날 날을 기약하며 몸 건강히 다녀오겠습니다. 더욱더 성숙해져서 멋진 모습으로 돌아오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몬스타엑스 셔누가 22일 훈련소에 입소했다. [사진=몬스타엑스 공식 트위터]

사진 속 셔누는 짧은 머리에 흰 티, 청바지를 입은 채 늠름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몬스타엑스 멤버들도 함께 자리해 셔누의 머리를 만지는 포즈로 재미를 더했다.

셔누는 22일 훈련소에 입소, 3주 간의 기초 군사 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군복무를 시작한다.

셔누는 지난해 7월 좌안 망막박리 진단을 받고 진행된 수술로 인해 현역 복무에 부적격하다는 판정을 받았고, 이에 사회복무요원으로 국방의 의무를 수행하게 됐다. 몬스타엑스 멤버 중 첫 군복무를 하게 됐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