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티파이·LG유플러스, 파트너십 맺는다…6개월 무료 체험 프로모션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세계 최대 오디오·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와 국내 이동통신사 LG유플러스와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스포티파이와 LG유플러스는 10일부터 LG유플러스의 신규 및 기존 고객을 대상으로 스포티파이 서비스 무료 체험 프로모션을 시작한다. LG유플러스 월 8만 5천원(부가세 포함) 이상 요금제 고객에게는 스포티파이 프리미엄 개인 요금제 6개월 무료 이용 혜택을 제공하며, 월 8만 5천원 미만 요금제 고객에게는 3개월 무료 이용 혜택을 제공한다.

스포티파이와 LG 유플러스가 파트너십 계약을 맺었다. 사진은 양사 로고. [사진=스포티파이/LG 유플러스 ]

박상욱 스포티파이 코리아 매니징 디렉터는 "이번 LG유플러스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스포티파이의 독보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한국 시장의 특수성을 고려하여 한국 음원 스트리밍 생태계의 동반성장에 함께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이용자들을 위한 혜택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서비스 만족도를 향상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LG유플러스 IMC담당 정혜윤 상무는 "고객의 취향을 분석하여 추천하는 큐레이션 기능이 특장점인 글로벌 1위 음원 플랫폼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경쟁력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우리 고객들을 위한 차별화된 혜택을 만들어 나가는데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스포티파이와 LG유플러스는 무료 체험 프로모션 외에도 8월 13일부터 TV 광고 등 다양한 공동 마케팅 활동 또한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