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똑똑해짐' 김동현 "인문학 프로그램 MC? 백지 상태"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똑똑해짐' 김동현이 인문학 프로그램 MC에 도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14일 iHQ 인문학 예능 프로그램 '똑똑해짐'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김동현, 정봉주, 최태성, 김지민, 럭키가 참석했다.

김동현, 정봉주, 최태성, 김지민, 럭키가 14일 열린 iHQ 인문학 예능 프로그램 '똑똑해짐'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iHQ]

이날 관장 김동현은 "인문학 프로그램 MC라는게 안 어울려보이지만, 케이지 안에서 나는 최고다. 우리가 공부는 물론 운동도 한다. 내가 운동을 기가 막히게 가르친다. 살아있음을 느낀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많은 준비를 하고 오냐는 질문에 김동현은 "준비는 하지 않는다. 백지 상태다. 하지만 운동을 옆에서 잘 알려드릴 것"이라며 남다른 각오를 전했다.

'똑똑해짐'은 역사, 심리, 과학 등 다양한 키워드를 놓고 관련 정보는 물론 트렌드까지 한눈에 정리해 주는 인문학 예능 프로그램이다. 상식 부족으로 인해 민망한 경험이 있었던 사람이나, 공부에 한 맺힌 사람들을 위한 맞춤형 예능 스터디 프로그램으로 매회 출연하는 게스트들과 함께 심도 있는 이야기를 나눈다.

특히 패널로 등장하는 정봉주 전 국회의원은 분야를 막론한 잡학 지식인으로 역사는 물론 연애까지 전방위 썰로 재미를 더할 예정이며, 대한민국 1타 강사이자 '큰별쌤'으로 유명한 최태성은 검증된 사실과 인문학의 근본적인 접근으로 길잡이 역할을 맡았다.

14일 오후 11시 30분 첫 방송.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