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뱀미디어, 방송 플랫폼 사업목적 추가…K STAR 채널 확장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초록뱀미디어가 방송플랫폼을 사업목적으로 추가하고 사업 다각화에 본격 착수했다.

초록뱀미디어는 "임시주주총회를 통해 '방송채널 사용업(PP: Program Provider)' 관련 신규 사업을 사업목적으로 추가할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초록뱀미디어가 방송플랫폼을 사업목적으로 추가한다. 사진은 초록뱀미디어 CI [사진=초록뱀미디어 ]

이번 사업목적 추가는 최근 인수한 케이블 채널 'K STAR'를 통해 방송영역으로 사업을 다각화하기 위해서다. 초록뱀미디어는 지난 8월 IHQ가 운영하던 라이어티·연예정보 케이블 방송채널 K STAR 채널권을 인수한 바 있다.

초록뱀미디어는 K STAR 채널에 자체 제작한 콘텐츠의 안정적인 편성 및 노출이 가능하고, 채널 광고 등 부가수익을 창출해 기존 콘텐츠 제작사업과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다.

초록뱀미디어는 방송채널 운영을 위한 전문인력도 빠른 시일 내에 배치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현재 진행 중인 콘텐츠 사업과 시너지 창출은 물론 다양한 콘텐츠와 접목할 수 있는 추가적인 사업영역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초록뱀미디어 관계자는 "양질의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기획·제작해 ‘K STAR’ 채널이 국내 굴지의 방송채널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다양한 콘텐츠와 접목할 수 있는 추가 사업 영역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가는 등 장기적인 플랜을 가지고 자체 방송 플랫폼을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