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명품가방 들고 극세사 각선미 자랑 '팔뚝인 줄'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한채아가 각선미를 자랑했다.

24일 한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꽃 이모티콘과 함께 자신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한채아는 짧은 바지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팔뚝같이 얇은 다리가 눈길을 끈다.

한채아 [사진=한채아 SNS]

한편, 한채아는 2008년 차범근 전 축구감독의 아들 차세찌와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