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윤아, '아형' 섭외부장...조정석·박정민·소녀시대 직접 섭외"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강호동이 소녀시대 윤아가 섭외부장이라고 칭찬했다.

2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박정민과 임윤아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강호동은 "윤아는 '우리 윤아'다. 내가 학습부장, 경훈이가 미화부장이라면 윤아는 섭외부장이다. 주변 배우한테 같이 '아는 형님' 나가자고 설득한다고 하더라"고 고마워했다.

아는 형님 [사진=JTBC 캡처]

윤아는 "조정석 오빠, 소녀시대, 박정민까지 '아는 형님'은 꼭 나가야 한다고 설득해서 왔다"고 덧붙였다.

이에 박정민은 "오늘 촬영이 있었는데 그것도 빼고 왔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