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이 "한혜진, 무릎 통증 심각...톱으로 발을 써는 것 같다고"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이현이가 한혜진의 건강 상태를 전했다.

14일 방송된 SBS '워맨스가 필요해'에는 '골 때는 그녀들'의 구척장신팀 이현이, 아이린, 송해나, 차수민, 김진경이 출연했다.

이날 한혜진 대신 매니저가 등장했고, 한혜진은 무릎 부상으로 인해 '골때녀' 시즌2를 함께하지 못할 것 같다고 전했다.

워맨스가 필요해 [사진=SBS 캡처]

이현이는 "사실 소식을 먼저 들었다. 근데 (한혜진이) 아프긴 많이 아픈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오죽하면 누가 톱으로 발을 써는 것 같다고 하겠냐"고 덧붙여 멤버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