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첼시전] 경기 MVP는 조 콜과 김두현

 


○…수원-첼시전 최우수선수상(MVP)은 이날 결승골을 터트린 첼시의 조 콜과 세계적인 선수들 앞에서도 발군의 테크닉을 선보인 수원의 김두현이 나란히 수상했다.

이날 시상은 삼성전자 이기태 사장이 맡았고 이효리 권상우씨가 이들에게 꽃다발을 선사했다.

○…이날 총관중은 4만3천109명으로 최종 집계됐다. 4만3천138석을 메운 이날 경기는 수원월드컵경기장 개장 이후 세번째 만원 관중을 기록했다.

수원=최원창기자 gerrard@joynews24.com 사진 황지희기자 galgil21@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