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현대, 까르로스 대체 용병 마샤도 영입

 


울산 현대가 새용병 마샤도(29)를 영입했다.

울산은 8일 "지난달 말 임대 계약이 종료된 까를로스를 대체할 용병으로 브라질대표팀 출신의 마샤도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184cm 75kg의 당당한 체격을 자랑하는 마샤도는 1997년과 1998년에 브라질대표팀에서 활약했으며 헤딩능력이 뛰어나고 골결정력이 높은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울산은 마샤도가 김진용과 함께 울산의 공격라인을 책임지며 올시즌 울산을 우승으로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종력기자 raul7@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