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인츠 매니저 "차두리를 오른쪽 수비수로 활용"

 


"차두리는 대단한 능력을 지니고 있다. 그에게 적합한 포지션인 오른쪽 수비수로 중용하겠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마인츠 05의 크리스티안 하이델 매니저가 차두리(26)를 오른쪽 수비수로 활용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오른쪽 공격수가 주 표지션인 차두리는 지난 시즌 중반 이후부터 꾸준히 측면 수비수로의 포지션 변경을 꾀한 바 있다.

마인츠 05는 15일(한국시간) 구단 웹사이트를 통해 차두리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008년까지 2년이다.

올 시즌을 끝으로 프랑크푸르트와 계약이 끝난 차두리는 팀에서 더 이상 주전 확보가 힘들어지자 계약을 연장하지 않기로 하고 이적을 추진했다.

차두리가 새로 둥지를 틀게 된 마인츠05는 1905년 창단돼 100년이 넘는 전통을 갖고 있지만 주로 2부 리그에 머물렀고, 2004-2005 시즌부터 1부 리그로 올라온 팀이다.

하이델 매니저는 차두리를 오른쪽 수비수로 기용할 뜻을 밝힌 뒤 "나는 그가 우리 팬들에게 큰 환영을 받을 것으로 확신한다"며 기대감을 표시했다.

한편 독일월드컵 최종 엔트리에서 탈락한 차두리는 당분간 독일에 머물며 아버지 차범근 감독(수원)과 독일월드컵 방송 해설에 함께 참여할 계획이다.

이지석기자 jslee@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