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블랙번 전에서 1골1도움 '폭발'

호날두의 프리킥이 상대 골키퍼에 막히자 이를 재차 밀어넣었고 종료 직전 솔샤르 골 도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신형엔진' 박지성이 시즌 5호골을 폭발시켰다.

31일(이하 한국시간) 맨유의 홈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블랙번 로버스와의 06-07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1라운드에 선발 출전한 박지성은 팀이 2-1로 앞선 후반 38분 팀의 세번째 골을 뽑아냈다.

박지성은 호날두가 블랙번 아크 진영에서 날린 강한 프리킥이 상대 프리델 골키퍼의 손에 맞고 나오자 재빨리 달려들어 오른발로 밀어넣었다.

박지성으로서는 시즌 5호골이자 2골을 몰아쳤던 지난 17일 볼튼전에 이어 프리미어리그에서 2경기 연속골을 기록하는 순간이었다.

박지성의 활약은 이에 그치지 않았다.

박지성은 후반 45분 상대 진영 왼쪽에서 왼발 크로스를 올렸고 이를 '슈퍼서브' 솔샤르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로 연결해 어시스트를 추가했다.

맨유는 스콜스와 캐릭, 박지성과 솔샤르의 득점으로 블랙번에 4-1 역전승을 거뒀다.

김종력기자 raul7@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