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레슬러 크리스 벤와, 가족과 함께 숨진채 발견

집에서 가족과 함께 숨진 채 발견…사인은 밝혀지지 않아


WWE(World Wrestling Entertainment)에서 활약하던 프로레슬러 크리스 벤와(40, 캐나다)가 갑작스레 사망해 팬들에게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26일(한국시간) WWE 공식 홈페이지(www.wwe.com)에 따르면 벤와는 아내 낸시, 아들 다니엘과 함께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됐으며 아직 정확한 사인은 밝혀지지 않고 있다.

벤와는 지난 2000년 WWE(당시 WWF)에 데뷔해 2004년 '레슬매니아20'에서 챔피언에 오르는 등 전성기를 구가했다. 큰 체구는 아니지만 탄탄한 체격과 화려한 기술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현지 경찰은 그의 사인을 밝히기 위해 수사에 나섰으며 WWE는 그를 추모하는 3시간 분량의 추모 프로그램을 방영할 예정이다.

윤태석기자 sportic@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