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욘세 "시간되면 바다 공연 참석하겠다"


최근 비욘세의 파티에 참석한 바다가 내년 4월에 열리는 자신의 콘서트에 비욘세를 초대했다.

지난 10일 서울 상수동 홍대 블루스피릿에서 열린 비욘세 주최파티에서 바다는 VIP실에 머물며 비욘세와 한시간 동안 담소를 나눴다.

이 날 바다는 비욘세의 공연 중 인상깊었던 장면들을 열거하면서 '역시 세계적인 디바'라고 추켜세웠다. 또한 그녀는 내년 4월에 열리는 자신의 공연에 비욘세를 초청하기도 했다.

바다는 "혹시 시간이 되면 내년 4월에 열리는 공연 티켓을 보내줄테니 참석할 수 있냐?"고 물었다. 이에 비욘세는 "시간만 허락한다면 바다의 공연에 참석할 수 있다"고 말한 후 "만약 미국에서 공연을 한다면 꼭 나를 초대해달라"고 부탁하기도 했다.

지난 9일 비욘세의 공연을 보고 영감을 받은 바다는 "비욘세 공연을 보면서 정말 멋진 공연이었다는 것을 새삼 느끼게 됐다. 공연내내 비욘세 무대에 빨려들어가는 듯 했고, 특히 뮤지컬 '시카고'의 패러디한 부분에서는 인상깊었다"고 평가했다.

바다가 비욘세의 공연에 유독 관심을 보인 것은 지난 해 자신의 콘서트도 뮤지컬 '시카고'의 일부를 도입해서 꾸몄기 때문이다.

한편, 바다는 뮤지컬 '텔미 온어 선데이' 공연과 함께 내년 초에 열리는 '노트르담 드 파리' 공연으로 분주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강승훈기자 tarophine@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