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501 중국 팬미팅, 아시아팬 500여명 참석 성황


아이돌 그룹 SS501이 중국에서 성황리에 팬미팅을 마쳤다.

SS501은 16일 오후 5시 (중국 현지 시간) 중국 상하이 신천지에 위치한 멀티플렉스 극장 UME에서 글로벌 팬미팅 행사를 가졌다.

팬미팅에는 중국과 일본, 한국 등 아시아 각국에서 온 팬 500여 명이 참석해 SS501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SS501 멤버들은 아시아 팬들에게 한국어를 가르쳐 주기도 하고, 호명된 팬에게 질문을 받기도 하는 등 행사를 진행했다.

멤버들은 '보고싶다' '최고야' '자기야' '소중한 사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등 한국어를 가르쳐줬다.

번호표를 뽑아 호명된 팬들은 SS501에게 전화번호를 묻는 등 짓궂은 질문을 해 멤버들을 당황하게 했다.

2월 24일 생일을 맞는 김규종은 이 날 팬들과 함께 케이크 커팅과 축하 노래를 부르며 생일 축하 행사를 가지기도 했다.

16일 오전 중국 상하이에 도착한 이들은 팬미팅에 앞서 상하이 쉐라톤 호텔에서 진행한 프레스 컨퍼런스 행사에서 "중국은 두번째 방문인데 더 많이 반겨주셔서 감사하다. 최선을 다해 공연을 준비했다. 기대해 달라"고 소감을 말했다.

SS501은 17일 오후 7시 30분에 지난해 팝가수 비욘세가 공연을 가졌던 상하이대무대에서 중국 첫 단독 공연을 펼친다.

이지영기자 jyl@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