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상하이 '슈퍼쇼'에 1만 관객 열광


슈퍼주니어가 관객과 호흡하는 신출귀몰 '슈퍼쇼'로 서울, 방콕에 이어 상하이를 매료시켰다.

슈퍼주니어는 지난 22일 아시아투어의 중국 첫 공연지인 상하이에 입성, 'THE 1st ASIA TOUR ‘SUPER SHOW' in Shanghai' 콘서트를 1만 관객의 열광 속에서 성황리에 마쳤다.

특히 이번 공연은 중국에서 펼치는 슈퍼주니어의 첫 단독 콘서트인 만큼 완전히 매진됐고, 표를 구하려는 팬들로 인해 1,300위안(한화 약 28만원)인 공연 티켓의 암표가 무려 7000위안(한화 약154만원)까지 호가하기도 했다는 후문.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22일 저녁 7시 30분 중국 상하이 따우타이(상해 대무대)에서 펼쳐진 '슈퍼 쇼'는 슈퍼주니어의 히트곡 무대는 물론 슈퍼주니어-T, 슈퍼주니어-K.R.Y.등 유닛 공연, 멤버별 개인 무대 등으로 구성됐으며, 중국 관객들을 위해 중화권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슈퍼주니어-M의 무대도 특별히 마련됐다.

이 날 상하이 따우타이는 온통 슈퍼주니어를 상징하는 '펄 블루' 야광봉과 멤버들의 한글 이름, 형형색색의 LED 플래카드로 화려하게 물들었으며, 중국 관객들은 'Marry U'를 비롯해 다양한 히트곡의 한국어 가사도 능숙하게 소화했다.

슈퍼주니어는 "중국에서 펼치는 첫 단독 콘서트였는데, 성공적으로 마쳐 행복하고 기쁘다. 한국어 가사까지 다 외워 함께 노래해준 중국 팬 여러분께 감동받았다. 앞으로 남은 아시아 투어도 최고의 슈퍼쇼를 선사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슈퍼주니어 아시아 투어 '슈퍼쇼'는 내년 1월 3일과 4일 서울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에서 앙코르 공연이 열리는 데 이어 17, 18일에는 1만 5천여 관객 규모의 중국 난징 올림픽 체육중심에서도 화려하게 펼쳐질 예정이다.

박재덕기자 aval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