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와 얼굴들, '페퍼민트' 이어 '라라라' 출연


'인디계의 장교주', '인디계의 서태지'로 불리며 음악계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인디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MBC '음악여행 라라라'(연출 전진수)에 출연한다.

최근 KBS '이하나의 페퍼민트'에 출연, 뜨거운 반향을 불러일으켰던 장기하와 얼굴들은 10일 밤 방송되는 MBC '음악여행 라라라'에 메인 게스트로 출연한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최근 녹화에서 홍대 인디씬의 대선배격인 '뜨거운 감자'와 함께 자신들이 '뜨는' 이유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으며, 독특한 가사와 안무로 장안의 화제가 되고 있는 '싸구려 커피', '달이 차오른다, 가자'와 발매예정곡 '아무것도 없잖어'까지 선보였다.

특히 이 날 MC인 윤종신은 "장기하의 가사가 가히 문학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멋지다"고 극찬을 하기도 했다.

뜨거운 감자는 대선배가 후배가수 서포트를 위해 출연을 결정한 것에 대해 "장기하와 얼굴들의 음악이 그저 장난스럽게만 보일 수 있지만 폭넓은 문화적인 측면에서 세상에 알려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밝혔다.

또한 "같은 부류에 포함되어 있는 것이 자랑스럽기까지 했는데 이젠 너무 떠서 우리가 묻어가야 할 판"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장기하와 얼굴들 멤버들이 '장기하에게 바라는 점'이 공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박재덕기자 aval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