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소은, 美 로스쿨 합격…국제변호사 꿈꾼다


가수 이소은이 미국 로스쿨에 합격, 국제인권변호사의 꿈을 키우게 됐다.

이소은은 최근 미국 시카고의 노스웨스턴 로스쿨(Northwestern Law School)의 입학을 결정했다.

이소은은 노스 웨스턴 로스쿨 뿐만 아니라 코넬 로스쿨(Cornell Law School), 조지타운 로스쿨(Georgetown Law School), 노트르담 로스쿨(Notre Dame Law Schoo) 등 4개 대학의 로스쿨로부터 합격 통지서를 받았으며 그 가운데 노스웨스턴 로스쿨에 입학 하기로 최종 결정을 내렸다.

이소은은 로스쿨 학업을 위해 오는 7월초 출국한다. 그는 "국제법과 인권법, 저작권법에 대해 깊은 관심이 있다. 앞으로 국제 인권 변호사로서 꿈을 펼쳐 보이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난 1998년 '소녀'로 데뷔한 이소은은 2005년 4집 앨범 'Think of Me'를 마지막으로 그 동안 학업에 전념하며 2007년 2월에 고려대 영문학과를 졸업했다.

이소은의 영어 실력은 이미 수준급으로 고등학교 2학년 때 토플 (TOEFL) 만점을 받아 화제가 되기도 했으며 연예활동과 학업을 병행한 노력파. 이소은은 고려대 4학년 두 학기를 전액 장학금으로 대학 생활을 마무리 하는 학구파의 열정을 보이기도 하였다.

이소은의 연예계 활동도 계속할 예정이다.

이소은의 측근은 "미국 로스쿨 생활이 어느 정도 안정이 되면 자신만의 음악 세계를 담은 미니 앨범 발매도 계획하고 있으며 앨범에 수록될 곡들의 작곡도 어느 정도 진행된 상태"라고 전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