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이번엔 각 잡힌 역할 아냐"


배우 주진모가 새 월화드라마 SBS '드림'에서 맡은 배역에 대해 입을 열었다.

주진모는 21일 오후 3시30분 부산시 기장군청 대강당에서 열린 '드림' 제작발표회에서 "드라마를 3년 만에 하는데, 기대가 되고 그만큼 열심히 하고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주진모는 "남제일은 영화 '제리 맥과이어'의 톰 크루즈 같은 인물"이라며 "지금까지는 내가 무겁고 각 잡혀있는 역할들을 많이 했는데 이번 드라마에서는 밝고 경쾌한, 옆집 오빠같은 친근감 있는 모습으로 다가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주진모는 '드림'에서 비열한 방법도 마다하지 않는 국내 최고의 스포츠 에이전트 남제일 역을 맡았다.

한일 합작 드라마 '드림'은 스포츠 비즈니스 세계를 배경으로 다양한 인물들의 치열한 성공과 좌절, 사랑과 성장에 관한 이야기로 오는 27일 첫방송된다.

조이뉴스24 부산=유숙기자 rere@joynews24.com 사진 김현철기자 fluxus19@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