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호, '2009 사랑의 골든글러브상' 수상자 선정


롯데 이대호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병철)가 제정한 '2009 사랑의 골든글러브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사랑의 골든글러브상'은 평소 선행에 앞장서고 나눔을 실천하는 선수 또는 단체에게 수여되는 상이다.

지난해에는 한화 이글스 선수상조회가 수상했다.

이대호는 지난 2006년부터 매년 자신의 팬클럽과 함께 독거 노인을 위한 연탄 배달 행사를 갖고 있다.

올해는 부산 연탄은행에 300만원을 기탁하고 '사랑의 연탄 배달'에 나서 연탄 1만 여장을 독거 노인 가정에 배달했다.

또한 이대호는 올 시즌 홈런 1개당 20만원씩 560만원을 적립해 연말 불우이웃을 도왔으며, 매년 지속적으로 이웃 돕기에 참여해 해마다 구단에서 추천하는 '사랑의 골든글러브상'의 후보자로 거론돼왔다.

'2009 사랑의 골든글러브상'에 선정된 이대호는 11일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서 상패를 받게 된다.

조이뉴스24 문현구기자 brand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