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윤은혜-김소연, KBS 연기대상 인기상


윤상현과 윤은혜, 김소연이 '2009 KBS 연기대상' 인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에서 열린 '2009 K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윤상현과 윤은혜(아가씨를 부탁해), 김소연(아이리스)이 인기상을 수상했다. 한해 동안 방송된 드라마 중 가장 인기를 누린 작품의 주인공들에게 수여하는 이번 상을 받은 윤상현은 "정말 받고 싶은 상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소연은 "드라마에 너무 멋진 분들이 많아서 제가 받으리라 생각 못했다. 내가 아닌 선화에게 주는 상이라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소연은 빠르게 감사 인사를 전해 보는 이들의 웃음과 박수를 받기도 했다. 윤은혜는 "어떤 자리에서도 빛이 날 수 있는 그런 사람이 되겠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