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아공월드컵 결승전 공인구 '조블라니' 공개

결승전 개최 '금의 도시' 요하네스버그와 자블라니 합성어로 명명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결승전에서만 사용될 공인구 '조블라(JO’BULANI)'가 모습을 드러냈다.

20일(한국 시간) 공인구 제작사인 아디다스는 독일 헤르초게나우라흐에서 자블라니의 골드 컬러 버전인 조블라니를 공개했다.

조블라니는 오는 7월 12일 요하네스버그 사커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릴 결승전에서만 사용된다. '금의 도시'라고 불리는 요하네스버그를 상징하는 골드를 메인 컬러로 사용했으며 결승전 개최 도시인 요하네스버그(Johannesburg 또는 Jo’burg)와 대회 공인구 자블라니(JABULANI)의 합성어로 명명됐다.

결승전에서만 쓰는 공인구는 2006 독일월드컵 당시 '팀가이스트 베를린(+Teamgeist™ Berlin)'에 이어 두 번째다.

이성필기자 elephant1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