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골프스타' 최강 길드 가린다


'봄맞이 길드 챔피언십' 개최

컴투스(대표 박지영)는 온라인 리얼 골프게임 '골프스타'의 '봄맞이 길드 챔피언십' 결승전을 실시한다고 30일 발표했다.

총 20개의 길드가 참여한 결승전과 3, 4위전은 30일 저녁 9시부터 열리며, 다음의 동영상 서비스 'tv팟' 게임리그와 팟플레이어를 통해 생중계된다. 골프스타의 유명 해설자인 '메디업'이 중계한다.

이번 한 주 동안 예선전부터 4강전까지 거쳐 올라 온 'MC' 길드와 '빙고' 길드 중에 '골프스타' 최강 팀이 가려질 예정이다.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최강 길드에게는 100만원의 지원금이 주어지며, 2위와 3위를 차지한 길드에게는 각각 50만원, 30만원의 지원금이 제공된다. 또 순위권 외에도 '참 잘했어요'상, '지금은 곤란하다'상, '내 덕에 우승했다'상 등도 지원할 계획이다.

서소정기자 ssj6@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