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엣지돌' 씨스타 효린, '장근석의 그녀' 낙점


데뷔가 임박한 초특급 신예 걸그룹 씨스타(SISTAR)의 리드보컬 효린이 '장근석의 그녀'로 팬들의 시선을 모으고 있다.

데뷔를 앞둔 씨스타의 행보 하나하나가 온라인상에서 뜨거운 관심의 대상이 되고 있는 가운데, 효린은 최근 옙 홈페이지에서 오픈된 마이크로 사이트에서 배우 장근석과 함께 옙 듀엣곡을 부르고 뮤직비디오에 출연할 파트너로 선정됐다.

효린은 일명 '장근석의 그녀를 찾아라' 이벤트에서 최다 득표수를 기록, 장근석과 듀엣곡을 부르며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는 행운의 여주인공에 발탁됐다.

특히 효린의 춤 실력을 공개하고 있는 영상은 각종 포털 온라인 사이트와 게시판을 통해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으며, 네티즌들은 '댄스 실력이 예사롭지 않다', '파워풀하고 섹시한 춤동작이 압권이다', '언제 데뷔하냐?' 등 열띤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삼성 옙 관계자는 "옙이 오랫동안 임정희, SG 워너비, 에픽하이, 손담비 등 국내 최고의 뮤지션들과 함께 해왔던 만큼 이번 뮤직마케팅 시즌 6에서 함께할 씨스타 역시 가요계 폭풍의 핵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패션과 뷰티화보 속에서 감각적이고 뛰어난 스타일을 공개, 데뷔 전부터 각종 브랜드의 러브콜을 받으며 일명 '엣지돌'로 불리고 있는 씨스타(SISTAR)는 5월 중순 데뷔를 목표로 막바지 준비에 한창이다.

박재덕기자 aval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