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짐승돌 복근은 바로 이런 것...섹시 수영복 화보 공개


짐승돌 2PM이 섹시한 핫 섬머 스타일을 제안했다.

2PM은 최근 오픈한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촬영한 수영복 화보를 공개하며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촉촉히 젖은 머리와 탄탄한 복근이 여성들은 물론 남성들의 질투심을 일으킬 정도로 섹시하다.

2PM은 캘빈클라인의 2010년 스윔웨어로 섹시한 '핫 섬머 스타일'을 완성했다. 2PM은 강한 원색의 컬러와 이국적인 프린트로 매력적인 트로피컬룩을 완벽하게 소홰했다.

보드 쇼츠 형태의 스윔팬츠는 활동적인 여름 남성들에게 제격이며 편안한 착용감과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올 여름 수영장에서뿐만 아니라 레저룩으로도 손색이 없다

특히 닉쿤이 입어 화제가 된 하와이 하이비스커스 서프 쇼츠는 남녀 커플로 출시돼 여름 휴가를 준비하는 신혼 부부와 젊은 커플들의 베스트 아이템이 될 전망이다. 카키(그린), 블랙, 마젠타(핑크) 컬러로 구성돼 다양하고 세련된 커플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초콜릿 복근을 드러내며 섹시한 여름 남자로 변신한 2PM의 남성미 가득한 핫 섬머 화보는 Men’s Health 6월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홍미경기자 mkh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