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모바일게임, 애플 앱스토어서 '훨훨'


유료 RPG 부문 상위 10개 중 5개 휩쓸어

국내 모바일 게임 전문업체 게임빌(대표 송병준)이 애플의 응용 프로그램(애플리케이션) 오픈마켓 앱스토어에 선보인 모바일 게임들이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7일 게임빌에 따르면, 한국 시간으로 지난 3일 오후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축구 게임 '사커 수퍼스타즈(Soccer Superstars)'는 출시 직후 축구게임 분야에서 1위에 올랐다.

'사커 수퍼스타즈'는 국내에서 출시된 '2010 슈퍼사커'의 애플 앱스토어용 게임이다. 가격은 4.99달러로, 아이폰과 아이팟 터치, 아이패드에서 이용할 수 있다.

특히 게임빌은 7일 오전 현재, '사커 수퍼스타즈' 외에도 '베이스볼 수퍼스타즈 2010'과 '베이스볼 수퍼스타즈 2009', '제노니아1'과 '제노니아2' 등 앱스토어의 유료 게임 역할수행게임(RPG) 장르 상위 10위권에 다섯 종의 자체 게임을 올려놓는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게임빌 마케팅실 우상진 팀장은 "'사커 수퍼스타즈'는 앱스토어에 출시된 기존 축구 게임과 달리, 캐주얼 축구를 지향한다"며 "4.99달러의 비교적 고가로 서비스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초반부터 인기 몰이를 하고 있어 월드컵 열기와 함께 더욱 인기가 치솟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지연기자 hiim29@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