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시' 서현, 트랙스의 여신?…앨범 쟈켓에도 등장


가수 트랙스가 소녀시대 서현의 적극적인 지원 사격 속에서 활동을 시작한다.

이미 '오! 나의 여신님'을 선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는 트랙스는 오는 6일 두 번째 미니앨범을 출시하며 활동을 시작한다.

특히 서현은 티저와 뮤직비디오에 이어 자켓에도 모델로 특별 출연했다. 자켓 앨범 속 서현은 웨딩드레스를 입고 여신으로 변신, 트랙스 멤버와 함께 몽환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오! 나의 여신님'은 물론 두 멤버 제이와 정모가 작사, 작곡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눈길을 끌고 있다.

'가슴이 차가운 남자'에 이어 다시 한번 두 멤버가 합작한 '태양의 노래'를 비롯해 정모가 작곡한 서정적인 락 발라드 '없는 사람' 'Let’s Play' '자기야''Rush’ 등 총 6곡을 수록, 다채로운 음악 색깔을 보여주고 있다.

트랙스는 2일 오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 나의 여신님'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3일 KBS 2TV '뮤직뱅크'에서 컴백 무대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