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초능력자' 고수, "강동원 얄미웠다"


배우 고수가 3일 오후 서울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영화 '초능력자'(감독 김민석) 언론시사회에서 "영화 촬영을 하면서 강동원이 얄미웠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초능력자'는 눈으로 상대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초능력자(강동원)가 자신의 능력이 통하지 않는 사람(고수)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두 남자의 대결을 그린 영화로 오는 11월 11일 개봉된다.

정소희기자 ss082@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