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LG전자 "모든 스마트폰에 NFC 탑재"

스마트폰 이용한 모바일 결제시장 본격 개화될듯


LG전자가 올해 출시할 20여종의 스마트폰 대부분의 제품에 모바일결제가 가능한 근거리무선통신(NFC) 기능을 탑재한다.

박종석 LG전자 부사장은 15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고 있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2011에서 기자와 만나 향후 출시할 LG전자의 스마트폰에는 NFC 기능을 탑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NFC는 일종의 모바일 RFID와 같은 기능으로, 이 칩셋을 장착한 휴대폰을 결제시스템에 갖다대면 모바일 결제가 가능하게 된다.

LG전자가 그동안 출시한 스마트폰에는 NFC 기능이 탑재되지 않았었다. 하지만 이 회사는 앞으로 출시할 제품에는 NFC 기능을 기본 탑재하겠다고 밝힌 것이다.

LG전자가 NFC 기능 기본 탑재 방침을 밝힘에 따라 글로벌 모바일결제 시장도 급속도로 확산될 것으로 보인다. 이미 애플의 아이폰5가 NFC 기능을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고 노키아와 삼성전자 역시 NFC 기능 탑재 제품을 발표한 바 있다.

SK텔레콤과 KT 등 국내 통신업체는 물론 NTT도코모, 버라이즌 등의 글로벌 통신사도 NFC 연계 결제서비스 제공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는 상황. 여기에 LG전자까지 가세하면서 스마트폰을 이용한 모바일 결제시장은 본격 개화될 전망이다.

바르셀로나(스페인)=강은성기자 esth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