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혁-한석규, SBS '뿌리깊은 나무' 주연 확정


[장진리기자] 한석규와 장혁이 SBS 드라마 '뿌리깊은 나무'의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이정명의 베스트셀러 '뿌리깊은 나무'를 원작으로 한 드라마 '뿌리깊은 나무'는 세종 시대를 새롭게 재해석한 작품으로, 훈민정음 반포 전 7일간 경복궁에서 벌어지는 집현전 학사 연쇄살인사건을 다룰 예정이다.

극 중에서 한석규는 세종 역으로, 장혁은 노비 출신의 겸사복 관원 강채윤 역으로 카리스마 대결을 펼친다. 한석규는 겉으로는 위엄이 넘치지만 알고보면 다혈질에 백성들이 쓰는 욕을 흉내내기도 하는 엉뚱한 인간미를 지닌 임금으로, 장혁은 세종 때문에 아버지를 잃고 복수심에 노비에서 관원으로 입신양명하게 되는 캐릭터를 맡았다.

또한 '뿌리깊은 나무'는 '대장금', '서동요', '선덕여왕' 등 스타콤비 김영현, 박상연 작가가 공동집필을 맡아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제작을 맡은 싸이더스HQ의 장진욱 제작본부장은 "오랜 시간 준비한 거대 프로젝트인만큼 캐스팅에 남다른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먼저 주인공으로 한석규, 장혁씨가 캐스팅 돼 어느 작품에서도 볼 수 없었던 카리스마 대결을 선보일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뿌리깊은 나무'는 현재 여주인공과 조선 F4 등 등장 인물을 캐스팅 중이며, 오는 9월 28일 SBS를 통해 첫방송된다.

장진리기자 mari@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