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박초롱, '몽땅 내사랑' 합류


[이미영기자] 걸그룹 에이핑크의 리더 박초롱이 MBC 시트콤 '몽땅 내 사랑'으로 시트콤 연기에 도전한다.

박초롱은 김원장의 건물 1층에 있는 몽땅 분식에서 동네 아이들에게 인기 많은 얼짱 알바생 초롱 역을 맡았다. 극중 초롱은 엉뚱하면서도 묘한 매력을 가진 캐릭터로, 17일 방송되는 125회부터 등장한다.

박초롱은 비스트의 히트곡 '쇼크(SHOCK)' 일본판 뮤직비디오에서 '쇼크걸'로 출연하기도 했지만 연기 도전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3일 일산 세트에서 시트콤 촬영을 시작한 박초롱은 "아직도 많이 어색하고 떨린다. 좋은 기회가 온 만큼 열심히 해서 더 좋은 모습, 색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며 첫 연기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한편 박초롱이 속한 에이핑크는 미니 앨범 'SEVEN SPRINGS OF A PINK' 발매하고 타이틀곡 '몰라요'로 활발한 활동 중이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