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 '절친' 성유리와 한솥밥…핑클 시대 다시 한번


[김양수기자] 그룹 핑클 출신 탤런트 이진이 절친 성유리와 한솥밥을 먹는다.

13일 킹콩엔터테인먼트는 이진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진은 최근 종영된 SBS '일요일이 좋다-영웅호걸'에서 적극적이고 털털한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킹콩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진은 출연작마다 남다른 열정을 갖고 발전하는 연기자"라며 "연기뿐 아니라 예능에서도 다양한 매력을 선보여 왔다"고 밝혔다.

이진은 "새 소속사에서 새롭게 시작하는 만큼 더욱 활발하고 폭넓은 활동 보여드리겠다"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진은 1998년 핑클로 데뷔한 이후 2002년 '논스톱3'로 본격적인 연기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드라마 '왕과나' '혼'과 예능 '영웅호걸' 등에 출연했다.

한편 킹콩엔터테인먼트는 김범, 김선아, 박민영, 성유리, 송민정, 유연석, 이광수, 이청아, 지일주, 한채아 등이 소속돼 있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