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늘-탑, '절대그이' 캐스팅 물망 "긍정적 검토"


[이미영기자] 배우 김하늘과 빅뱅의 탑이 드라마 '절대그이' 출연 물망에 올랐다.

김하늘 측 관계자는 조이뉴스24와의 통화에서 "'절대그이' 출연 제의를 받은 것은 사실이다.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지만 아직 캐스팅을 최종 확정짓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탑 소속사 관계자 역시 "제의를 받고 긍정적으로 보고 있다"고 밝혔다. 탑이 출연할 경우 KBS 2TV '아이리스' 이후 2년 만의 컴백이다.

김하늘과 탑이 드라마 출연에 대한 긍정적인 답을 내놓으면서 두 사람의 호흡에 대한 네티즌들의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특히 김하늘이 다시 한 번 연하 남배우인 탑과 호흡을 맞추는 것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 김하늘은 최근 개봉한 영화 '블라인드'에서 유승호와, 영화 '너는 펫'에서는 장근석과 각각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절대 그이'는 일본 만화를 원작으로 하고 있는 작품으로 완벽한 이상형의 연인을 주문해서 갖는다는 내용을 담은 작품이다. 김하늘은 이상형 로봇을 주문하는 여자로, 탑은 이상형 로봇으로 출연하게 된다.

'절대그이'는 MBC 편성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내년 상반기 방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