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日 돔 공연 2회 재추가…55만 관객 동원


[이미영기자] 일본 전국 투어를 펼치고 있는 그룹 동방신기가 도쿄돔과 오사카 교세라돔 공연을 1회씩 재추가, 55만 명의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지난 1월 18일 요코하마 공연을 시작으로 일본 전국 투어 '동방신기 라이브 투어 2012 톤(LIVE TOUR 2012~TONE~)'에 나선 동방신기는 현지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으로 도쿄돔과 오사카 교세라돔 공연을 한차례 추가한 바 있다. 그러나 여전히 티켓 과열 경쟁이 펼쳐지면서 돔 공연을 1회씩 연장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이로써 '동방신기 LIVE TOUR 2012~TONE~'은 나고야, 후쿠오카, 니가타, 삿포로, 히로시마, 후쿠이, 도쿄, 오사카 등 일본 11개 도시에서 26회에 걸쳐 진행되며, 도쿄돔 공연은 오는 4월 14~16일, 오사카 교세라돔 공연은 4월 21~23일 각 3일간 개최된다.

특히 이번 투어는 동방신기 공연 사상 최대 규모인 총 55만 명의 관객을 동원할 예정인 만큼, 일본에서도 최정상 아티스트로 자리매김한 동방신기의 높은 위상을 다시 한번 확인케 하고 있다.

한편 동방신기는 오는 3월 14일 일본에서 새 싱글 '스틸(STILL)'을 발매할 예정이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