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태국 첫 콘서트 성황…공연 수익금 일부 기부


[이미영기자] 그룹 2PM이 태국 첫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2PM은 지난 18일 오후 태국 최대의 실내 공연장 임팩트 아레나(Impact Arena)에서 아시아 투어 '핸즈업 아시아 투어 콘서트'를 열고 9천여명의 팬들을 사로잡았다.

콘서트를 위해 지난 16일 태국을 찾은 2PM은 17일 시암센터 광장에서 열린 하이터치회에서 광장은 물론 주변 빌딩과 지하철 역을 빈틈없이 메운 3천여명 팬들과 현지 취재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2PM은 이어진 하이터치회에서 500백여명의 팬들과 교감을 나누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으며,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행사 시간 동안 자리를 뜨지 않고 2PM을 응원하는 팬들의 사랑에 여섯 멤버들은 더위도 잊고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는 후문이다.

같은날 임팩트 아레나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는 공연 수익금의 일부를 적십자사를 통해 기부하는 2PM에게 태국 적십자사로부터 감사의 인사가 전달되기도 했다.

18일 오후 태국 최대의 실내 공연장 임팩트 아레나(Impact Arena)에서 열린 2PM의 콘서트는 공연 전부터 수많은 취재진과 팬들로 붐볐으며 매진에도 불구하고 티켓을 구하는 관객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았다.

2시간이 넘는 공연 시간 동안 임팩트 아레나는 9천여 팬들의 함성으로 공연장은 흥분의 도가니가 되었으며, 2PM은 멋진 무대로 팬들에 화답했다.

특히 닉쿤은 태국 팬들을 위해 태국 가수 버드(Bird)의 노래를 깜짝 선사하며 태국 팬들의 감동을 자아냈다. 지난 태국 홍수 피해 때의 2PM과 닉쿤의 기부에 대한 고마움의 표시로 태국 팬들은 특별 영상을 제작, 2PM 멤버들의 눈시울을 뜨겁게 했다.

JYP엔터테인먼트측은 "2PM의 태국인 멤버 닉쿤을 비롯해 2PM 멤버들이 태국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가지고 있고, 그 동안 태국 콘서트를 고대해왔다"며 "많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신 2PM팬 분들께 진심을 담은 감사의 인사를 다시 한 번 전한다"고 밝혔다.

2PM은 3월까지 아시아 투어 콘서트를 이어가며 중국 콘서트를 앞두고 있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