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보코' 출연자들, 홍대서 즉석 거리공연 "행복했다"


[이미영기자] 엠넷 '보이스 코리아' 출연자들이 한 달여만에 뭉쳐 즉석 공연을 펼쳤다.

'엠보코' TOP4를 차지한 손승연, 우혜미, 유성은, 지세희를 비롯한 여러 멤버들이 지난 11일 오후 4시 거리 공연의 메카인 홍대 놀이터에서 즉흥적으로 거리공연을 펼쳤다.

라이브 공연에는 함성훈이 젬베, 신초이와 박태영이 기타를 연주했으며, 배근석과 이소정, 신지현이 함께 해 엠보코가 종영한 후에도 여전히 돈독한 우정을 과시했다.

특히 사전 예고 없이 진행된 즉석 공연임에도 불구하고 시작 전부터 수많은 인파가 몰려들어 식지 않은 '엠보코'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들은 10센치의 '아메리카노'와 투애니원의 '아이 돈 케어(I Don't Care)', 서인영의 '신데렐라', 제이슨 므라즈(Jason Mraz)의 '아임 유어스(I'm Yours)' 등을 열창하며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번 공연은 엠보코 멤버들이 친목모임을 하던 중 즉흥적으로 거리에 나와 공연을 펼친 것으로 알려졌다.

엠보코의 우승자 손승연은 공연 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보고 싶은 보코 식구들을 보니 왜이리 가족 같고 좋은지. 행복했다!"는 글을 올리며 동료애를 과시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