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신임 배석현 단장 임명…이상구 단장은 부사장으로


[정명의기자] NC 다이노스가 프런트 보직을 변경했다.

NC는 7월1일자로 부사장 직을 신설하고 기존 이상구 단장을 부사장으로 임명했다. 단장 자리는 배석현 상무가 맡게 됐다. 배석현 신임 단장은 지난 1999년 엔씨소프트에 입사한 뒤 지난해 NC 다이노스의 상무로 발령을 받은 바 있다.

NC의 초대 단장으로서 구단 살림을 맡아온 이상구 신임 부사장은 경영 실무를 총괄하며 현재 창원시와 추진 중인 신축구장, 2군 훈련장 건립의 업무에 매진한다. 배석현 단장은 선수단 운영의 실무를 맡게 된다.

조이뉴스24 정명의기자 doctorj@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