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고싶다' 윤은혜-박유천, 첫 촬영…애틋 멜로 예고


[이미영기자] MBC 새 수목드라마 '보고싶다'의 주인공 박유천과 윤은혜의 첫 촬영현장 모습이 공개됐다.

16일 제작사가 공개한 박유천과 윤은혜의 스틸 컷에는 어딘가 알 수 없는 슬픔을 애써 감추려는 듯 보이는 한정우(박유천 분)와 그런 정우를 바라보며 눈물 흘리는 이수연(윤은혜 분)의 모습이 가슴 시리고 애틋한 슬픈 사랑을 예고하고 있다.

지난 주말 진행된 첫 촬영에서 '보고싶다'를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남녀 주인공 박유천과 윤은혜는 극중 한정우와 이수연이 그려나갈 애틋한 로맨스가 고스란히 담긴 눈빛연기를 선보이며 보는 이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보고싶다'의 관계자는 "'보고싶다'를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추게 된 박유천과 윤은혜는 각자 맡은 캐릭터의 감정을 완벽히 이해하고 표현해내는 무결점 내면연기를 선보이며 앞으로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며 "2012년 가을, 시청자 안방극장에 따뜻하고 애잔한 사랑이야기를 선사할 '보고싶다'에 대한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드라마 '보고싶다'는 열다섯, 가슴 설렌 첫 사랑의 기억을 송두리째 앗아간 쓰라린 상처를 가슴에 품고 살아가는 두 남녀의 숨바꼭질 같은 사랑얘기를 담은 드라마로, 정통 멜로드라마다. '아랑사또전' 후속으로 다음 달 첫 방송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