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은희, '대왕의 꿈' 승선 확정…박주미 후임


[김양수기자] 배우 홍은희가 KBS 1TV 대하사극 '대왕의 꿈'(극본 유동윤, 김선덕 연출 신창석, 김상휘)에 합류한다.

26일 '대왕의 꿈' 제작진은 "지난 주 하차가 확정된 박주미의 후임으로 배우 홍은희를 공식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극중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는 선덕여왕이라는 역할을 무리 없이 소화할 배우를 찾는 일이 쉽지 않았다"라며 박주미 하차 결정 이후 길지 않은 시간동안 캐스팅에 총력을 기울였음을 밝혔다.

이어 "(홍은희 측이) 적극적으로 의사를 표현해왔고, 기존의 선덕여왕의 이미지와도 크게 차이 나지 않아 안정적으로 흐름을 이어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됐다. 그리고 무엇보다 연기력이 검증된 배우"라며 홍은희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홍은희는 "박주미씨가 워낙 잘해왔기 때문에 부담감이 있다. 하지만 홍은희만의 새로운 선덕여왕을 보여주고자 드라마에 합류하게 됐다"라며 "따뜻한 선덕의 모습보다는 좀 더 치열하고 카리스마 있는 선덕여왕이 될 것"이라고 배역에 대한 각오도 다졌다.

지난 주말 제작진과의 미팅을 통해 출연을 확정한 홍은희는 26일 오전 대본 연습부터 공식적으로 참석했고, 이번주 야외촬영에도 나설 예정이다.

'대왕의 꿈'은 이번주까지 '대왕의 꿈-스페셜' 편을 방송한 뒤 12월8일부터 정상 방송된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