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어', 김남길-손예진 치명적 매력 스틸 공개

'직장의 신' 후속, 5월27일 첫방송


[김양수기자] KBS 새 월화드라마 '상어'의 김남길과 손예진이 첫 현장사진을 공개했다.

오는 5월 27일 첫 방송될 KBS '상어'(극본 김지우, 연출 박찬홍)는 최근 첫 촬영을 가졌다. 김남길과 손예진은 극중 가족의 복수를 위해 사랑하는 여인에게 칼끝을 겨누는 남자 한이수, 치명적 사랑 앞에 흔들리는 여자 조해우 역을 각각 맡았다.

지난 24일과 25일 서울 상암동 일대와 강남에서 진행된 첫 촬영에서 두 사람은 서로를 원하지만 가질 수 없는 운명, 앞으로 펼쳐질 안타까운 로맨스를 눈빛으로 표현했다.

첫 촬영인 24일, 김남길은 촬영이 없었음에도 일부러 촬영장을 찾아 스태프와 인사를 나누고 촬영장 분위기를 파악하는 등 열의를 보였다.

긴장된 분위기에서도 연기자들은 NG 없이 빠르게 촬영을 진행했다. 손예진과 김남길, 두 배우 모두 첫 번째 촬영이었지만 이른 아침부터 늦은 새벽까지 촬영에 임했다.

한편 '직장의 신' 후속으로 방송되는 '상어'는 5월27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