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유라, '무작정패밀리3' 캐스팅

"첫 시트콤 도전, 설레고 긴장돼"


[권혜림기자] 걸스데이 유라가 MBC에브리원 시트콤 '무작정패밀리' 시즌3에 캐스팅됐다.

17일 MBC에브리원에 따르면 유라는 오는 30일부터 방영되는 '무작정패밀리' 세번째 시즌에 박철-조혜련 부부의 말괄량이 막내딸 역할을 맡아 시트콤 연기에 도전한다.

유라는 "평소 연기에 굉장히 관심이 많았던 중 '무작정패밀리'라는 시트콤 제의가 들어와서 굉장히 설???며 "시트콤에 도전하는 것이 처음이기 때문에 솔직히 떨리고 긴장되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베테랑 선배님들과 함께 해서 굉장히 즐겁고 재미있을 것 같다"고 알렸다.

이어 "지인들이 내게 '4차원 소녀'라는 말을 많이 하는데, 극중 박유라 역시 엉뚱한 행동을 하는 재미있는 캐릭터"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팬 여러분들께 박유라로 하여금 내 본모습도 많이 반영해 보여드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무작정패밀리' 시즌3은 다세대 주택의 주인이 된 무작정패밀리가 2층 세입자와 벌이는 다양한 에피소드로 꾸며진다. 걸스데이 유라 외에도 배우 박철과 개그우먼 조혜련, 오빠 역을 맡는 개그맨 양세형, 2층 세입자 역을 연기할 개그맨 장동민과 모델 이현재, 강철웅 등이 캐스팅됐다.

오는 30일 오후 6시 첫 방송된다.

조이뉴스24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