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신곡은 '콜 미 베이비', 발전한 모습 보일 것"


단독콘서트 후 곧 신곡 발표

[정병근기자] 엑소가 신곡에 자신감을 보였다.

엑소는 8일 오후 서울 방이동에 위치한 올림픽공원 내 체조경기장에서 두 번째 단독 콘서트 '엑소 플레닛 #2 – 디 엑솔루션(EXO PLANET #2-The EXO’luXion-)' 개최를 앞두고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엑소는 새 앨범에 대해 "타이틀곡은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라는 곡이다. 뮤직비디오도 찍었다. 콘서트 후 곧 선보일 것 같다"며 "지금 보여드리면 기대감이 떨어질 수도 있으니 콘서트에서 1분 정도 보여드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새롭고 또 발전된 엑소의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곡"이라며 "한국은 물론 중국, 아시아에서 활동을 할 것이고 콘서트도 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엑소는 7~8일 공연에 이어 13~15일 3회 공연을 앞두고 있다. 이번 공연으로 총 7만 명을 동원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