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국내 유일 주니어 페어팀 김형태-김수연, '남매의 감동 포옹'


10일 서울 목동아이스링크에서 'KB금융 코리아 피겨스케이팅 챔피언십 2016'(제70회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 대회) 경기가 펼쳐졌다. 페어스케이팅 주니어 부문에 출전한 김형태(과천고)-김수연(과천중) 남매 팀이 실수없는 멋진 연기를 마치고 부둥켜 안고 있다.

이번 대회는 올해 3월에 개최되는 2016 세계선수권대회(3/28~4/3, 미국)와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3/14~20, 헝가리) 파견선수 선발전을 겸해 개최됐다. 한국은 이번 시즌 세계선수권대회에 여자싱글 2장, 남자싱글 1장, 페어와 아이스댄스 각 1장, 그리고 세계주니어선수권대회는 남녀싱글 각 2장, 페어와 아이스댄스 각 1장의 출전권을 보유하고 있다.

조이뉴스24 목동=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