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보경심 : 려' 이준기·아이유, 설원 위 촬영 모습 공개

강원도 촬영 현장 공개


[정병근기자] '보보경심 : 려'의 두 주인공 이준기, 아이유의 설원 위 촬영 스틸이 첫 공개됐다.

이준기와 아이유는 100% 사전 제작되는 '보보경심 : 려'에서 각각 고려시대 황자 왕소와 고려소녀에 빙의한 21세기 억척녀 해수 역을 맡아 촬영에 매진하고 있다. '보보경심 : 려' 측은 15일 이준기, 아이유의 촬영 스틸을 첫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이준기가 '개늑대'라는 별명을 가진 고려 태조 왕건의 넷째 황자 왕소의 모습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모습이 담겨 있다. 그의 한쪽 얼굴을 가리는 긴 머리와 톤다운 된 회색 빛의 의상에서 거친 남성미가 느껴진다.

고려시대로 영혼이 수직낙하한 신 현대 21세기 억척녀 해수로 변신한 아이유는 상아색과 하늘빛 도는 파란색이 어우러진 한복을 곱게 차려 입었다.

공개된 사진들을 통해 스태프들이 극의 장소 선택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스태프들은 보다 좋은 분위기를 담아내기 위해 강원도의 설원을 찾아갔고 강렬한 추위 속에서도 화기애애한 촬영을 이어갔다.

'보보경심 : 려' 측은 "이준기-아이유를 비롯한 배우들과 스태프들은 환상적인 팀워크 속에 순탄히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모두가 좋은 작품을 만들겠다는 한마음 한 뜻으로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판타지 로맨틱 사극 '보보경심 : 려'는 이준기와 아이유를 주인공으로 캐스팅하고 강하늘-홍종현-백현-남주혁-지수-김산호-윤선우가 꽃황자 군단으로, 강한나-서현이 각각 고려의 공주와 후백제의 공주로 합류했다. 하반기 방송 편성을 논의 중에 있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